기준금리

기준금리는 일반적으로 정책금리로도 불리며, 중앙은행이 시중은행에 대해 대출이나 예금 시의 기준이 되는 이자율을 의미합니다. 중앙은행은 기준금리를 통해 통화량을 조절하고 물가 안정화, 경제 성장, 고용 등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정책을 수립하게 됩니다.

기준금리가 높을수록 대출이나 예금의 이자율이 상승하게 되어 자금 유통이 감소하며 소비나 투자가 감소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반대로 기준금리가 낮을수록 이자율이 하락하게 되어 자금 유통이 확대되며 경제 활동이 촉진될 수 있습니다. 중앙은행은 이를 통해 물가 안정화, 경제 성장, 고용율 등을 조절하려고 합니다.

기준금리는 주로 정기적인 회의를 통해 중앙은행의 통화정책위원회에서 결정되며, 이 결정은 경제 상황, 물가 상승률, 고용 상태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하여 이루어집니다.

This entry was posted in . Bookmark the permalink.